skip to the main content

Magazine

기아의 전기차 EV6가 자동차 시장 최대 격전지인 북미 시장에서 최고 평가를 받으며 북미 올해의 차에 선정됐습니다. EV6는 11일(현지 시간) 미국 미시간주 폰티악 M1 콩코스에서 열린 ‘2023 북미 올해의 차(NACTOY)’ 시상식에서 SUV 부문 ‘북미 올해의 차’로 최종 선정됐습니다. EV6의 이번 수상은 2020년 텔루라이드가 ‘2020 북미 올해의 차’ SUV 부문에 선정된 이후 3년 만의 수상인데요.